기사최종편집일 2021-11-30 23: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허니제이 "난 연예인 아닌 댄서" [화보]

기사입력 2021.11.25 09:15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댄서 허니제이의 몸짓과 그루브가 담긴 화보가 공개됐다.

허니제이가 패션 매거진 하퍼스 바자와 함께한 화보가 25일 공개됐다.

이번 화보는 '안무가 허니제이'에 집중해 각기 다른 무드에 따른 그만의 몸짓과 그루브를 연속 컷으로 담아냈다.



허니제이는 화보 촬영이 끝나고 이어진 인터뷰에서 "요새는 잠을 잘 시간도, 심지어 춤 연습할 시간도 부족하다. 지금의 상황에 감사하지만 적절한 선을 찾아야 할 것 같다. 인기라는 건 사실 물거품 같은 것이지 않나. 연연하게 되면, 그 인기라는 것이 내가 되는 거고 다른 사람들의 평가가 내 모습이 될 거라고 생각한다. 그러면 결국 나 자신을 잃어버리는 것일 테니까. 나는 연예인이 아니라 댄서다. 절대로 댄서라는 아이덴티티를 잃으면 안 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만약에 댄서로서 마지막 무대에 서야 한다면 어떻게 하겠느냐는 질문에 "마지막 무대에 선다면 (박)재범이와 함께하고 싶다. 무대 위에서 보낸 시간의 반 이상을 같이한 친구다. 혼자 하는 무대보다 여럿이 같이 호흡하고 눈 마주치는 무대가 좋다. 마지막 무대라도 모두 함께, 아는 사람들과 원래 하던 거 할 거다. 그게 제일 재미있다"고 답했다.

사진=하퍼스 바자 코리아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