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07 22:38
연예

윤종훈, '별똥별' 주연 확정…매니지먼트 팀장役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1.10.19 09:55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배우 윤종훈이 tvN 드라마 ‘별똥별’에 출연한다.

tvN ‘별똥별’은 ‘별(STAR)들의 똥을 치우는 별별 사람들’이란 뜻으로, 하늘의 별과 같은 스타들의 뒤에서 그들을 빛나게 하기 위해 피, 땀, 눈물을 흘리는 사람들의 리얼한 현장 이야기를 로맨틱 코미디로 그린다.

윤종훈은 극 중 주인공 강유성 역을 맡았다. 강유성은 배우로 착각할 만한 훈훈한 외모와 젠틀한 매너, 스마트함을 겸비한 매니지먼트 팀장. 말 그대로 ‘별똥별’(별들의 똥을 치우는 별별 사람들)이다.

윤종훈은 지난 9월 종영한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에서 하윤철 역을 맡아 치명적인 빌런 연기로 큰 사랑을 받았다. 앞서 ‘응급남녀’,‘리턴’,‘그 남자의 기억법’ 등 굵직한 작품에서 탄탄한 내공의 연기력과 변화무쌍한 캐릭터 변신으로 성장해 온 ‘믿고 보는 배우’다.

현재는 그의 첫 리얼리티 도전작 tvN 예능 프로그램 ‘해치지 않아’에 출연, 배우 윤종훈이 아닌 현실 윤종훈의 순둥한 매력을 보여줬다.

윤종훈이 출연을 확정 지은 ‘별똥별’은 ‘그 남자의 기억법’,‘낮과 밤’,‘마녀식당으로 오세요’ 등의 연출을 맡은 이수현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최영우 작가가 극본을 썼다.

사진=엑스포츠뉴스 DB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