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0-20 05:3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기름진 멜로' 이준호·장혁·정려원이 직접 꼽은 관전포인트 셋

기사입력 2018.05.06 08:37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우 이준호, 장혁, 정려원이 직접 ‘기름진 멜로’의 관전포인트를 꼽았다.

7일 SBS 새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가 첫 방송한다. 침샘을 자극할 다양한 중화요리와 맛있는 로맨스를 예고한 가운데 주인공 이준호, 장혁, 정려원이 관전포인트를 밝혔다.

◆ 이준호 “통통 튀는 매력의 드라마”

이준호는 ‘기름진 멜로’를 편안하게 볼 수 있는 밝고 유쾌한 드라마라고 했다. ‘파스타’, ‘미스코리아’, ‘질투의 화신’을 집필한 서숙향 작가표 톡톡 튀는 캐릭터와 재치 있는 대사를 기대해도 될까.

이준호는 “우리 드라마는 통통 튀는 매력이 있다. 너무 심각하지 않아도 되고, (시청자 분들이) 자연스럽게 보다 보면 극에 녹아들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 장혁 “눈이 즐거운 드라마”

국집 주방을 배경으로 하는 절박한 직장 드라마이자, 맛있는 요리 드라마, 또 뜨거운 연애 드라마이기도 하다. 그 중에서도 시선을 강탈하게 만드는, 화려한 중화요리의 향연은 빼놓을 수 없는 관전 포인트다.

장혁은 ‘기름진 멜로’를 눈이 즐거운 드라마로 소개했다. “멜로 감성과 코미디가 조화롭게 어우러져있고, 인물 관계에서 느껴지는 휴머니즘, 그리고 다양한 중국음식으로 눈이 즐거울 것”이라는 설명이다.

◆ 정려원 “보면 볼수록 배고파지는 드라마”

정려원은 “’로코믹 주방활극’이라는 표현처럼 때로는 달콤하고, 때로는 뜨겁다고 느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식욕을 자극할 맛있는 음식이 얼마나 많은 이들이 전쟁(?)을 치르면서 만들어지는지, 음식이 나오기까지의 과정을 시각, 청각적으로 풀어낼 거라서 더욱 재밌게 보실 수 있을 것 같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7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S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