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4-22 11:4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시골경찰3' 신현준 "이청아, 막내 남동생 느낌…양파같은 매력"

기사입력 2018.04.16 14:00 / 기사수정 2018.04.16 14:05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우 신현준이 ‘시골경찰3’에 출연하는 소감을 밝혔다.

신현준은 16일 서울 서초구 더리버사이드 호텔 토파즈홀에서 진행된 MBC에브리원 ‘시골경찰3’ 제작발표회에서 "'시골경찰'을 하면서 사람들에게 많은 걸 느끼고 배웠다"고 말문을 열었다.

신현준은 "좋은 분들과 일할 수 있게 돼 영광이다. 감사하게 일하고 있다. 특별히 여순경(이청아)이 들어왔다. 처음에는 불편할 줄 알았는데 편하고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 많이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또 "여순경이 들어와서 숙소나 화장실 등 불편하면 어떻게 하나 했는데 정말 막내 남동생 같은 느낌이었다. 어떨 때는 누나, 형제 같이 우리를 오히려 잘 챙겨줬다.더 능숙하게 경험 많은 사람처럼 오빠들을 잘 챙겨줬다"며 칭찬했다.

이어 "다른 경찰들도 너무 좋아했다. 시즌1, 2보다 근무가 더 편했다. 우리가 피로할 때마다 환하게 웃어주면 경찰들의 차가운 마음이 녹아내렸다. 그동안 알았던 이청아와는 달리 양파같고 귀여운 여러가지 모습을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예고했다.

그러면서 "시즌3는 더 기대해도 좋을 만한 다이내믹한 일들이 많이 벌어졌다"고 귀띔했다.

‘시골경찰’은 연예인들이 직접 시골 치안센터의 순경으로 생활하며 모든 민원을 처리해 나가는 모습을 담는 리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시즌3에는 신현준, 이정진, 오대환, 이청아가 출연한다. 6년 만에 리얼리티에 출연한 이청아는 최초의 여성 순경으로 활약한다.

시즌 1의 전라북도 진주, 시즌2 경상북도 영주에 이어 시즌3은 울릉도의 섬마을이다. 아름다운 풍광과 함께 어촌에서 발생하는 새로운 민원을 처리해 나간다. 사건 사고 없는 평화로운 마을에서 순경이 된 스타들이 주민들과 함께 생활하며 어떤 에피소드를 쌓을지 주목된다.

16일 오후 8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박지영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