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16 18:0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38사기동대' 마동석, 오대환에 주먹 날리고 징계 위기 '한숨'

기사입력 2016.06.17 23:00 / 기사수정 2016.06.17 23:35


[엑스포츠뉴스=이아영 기자] 마동석이 징계 위기에 처했다.

17일 첫 방송된 OCN 금토드라마 '38 사기동대'에서는 백성일(마동석 분)과 천성희(수영)이 마진석(오대환)의 체납액을 징수하기 위해 가택 수사에 나섰다.

백성일은 마진석의 비열한 태도에 분노했고 결국 주먹을 날렸다. 세금징수국 국장 안태욱(조우진)은 백성일을 소환했고, 백성일은 서원시장 천갑수(안내상)에게 불려갔다.

천갑수는 백성일에게 "왜 그런 행동을 했어요? 8년이나 됐다면서"라고 추궁했다. 백성일은 고개를 조아리고 "죄송하다"고 말했다. 또 안태욱에게 "사실관계 철저히 확인해 징계위원회 넘기라"고 명령했다.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1시 방송.

lyy@xxportsnews.com / 사진 = OCN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