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21 15: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고아성·하석진, MBC '자체발광 오피스' 출연 확정 (공식입장)

기사입력 2017.01.24 08:06


[엑스포츠뉴스 이아영 기자] '병맛 가득' 오피스 코미디가 3월 안방을 찾아온다.

MBC 새 수목드라마 '자체발광 오피스'가 배우 고아성-하석진 주연 캐스팅을 확정 짓고 시청자들과 만날 준비에 들어갔다.

'자체발광 오피스'는 시한부라는 사실을 알고 난 후, 할 말 다 하며 갑질하는 슈퍼 을로 거듭난 계약직 신입사원의 직딩잔혹사-일터 사수 성장기.

오늘만 사는 발칙한 슈퍼을 은호원 역은 고아성이 맡는다. 은호원(고아성 분)은 거듭된 취업 낙방으로 어려운 상황에서 우연히 본인이 시한부일지 모른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바라던 가구회사 하우라인 계약직으로 취업한 호원은 과거 알바 소심녀에서 할 말 다하는 말단 직원으로 변신하여 인생 마지막 직장을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영화 '설국열차' '오빠생각' '오피스', 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 '공부의 신' 등 전작들에서 꾸준히 탄탄한 연기를 보인 고아성은 다양한 입장과 감정 표현으로 공감과 몰입도를 높일 전망이다.

하우라인 마케팅 팀장 서우진 역에는 하석진이 캐스팅됐다. 워커홀릭 성과우선주의자인 우진(하석진)은 대한민국 잔혹 직장사에 출현하기 힘든 전무후무한 은호원 이라는 계약직을 만나 골치 아파지기 시작한다. 지상파 미니시리즈 첫 주연을 맡은 '뇌섹남' 하석진은 스펙성애자 우진이 호원을 만나 변화하는 과정을 섬세하게 그려낼 예정이다.

'자체발광 오피스'는 2016년 상반기 MBC 드라마극본 공모 시상식에서 미니시리즈 부문 우수상을 받은 작품으로, 정회현 작가의 톡톡 튀는 스토리에 '내일도 승리' '드라마 페스티벌-내 인생의 혹' '빛나는 로맨스' 등에서 섬세함을 보여준 정지인 PD의 연출력이 더해져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조만간 촬영에 돌입할 '자체발광 오피스'는 '미씽나인’의 후속으로, 오는 3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lyy@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