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7-20 00:5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여전히 아들같아" 이민호·김성령, '상속자들' 모자의 재회

기사입력 2016.11.24 07:26 / 기사수정 2016.11.24 07:31


[엑스포츠뉴스 이아영 기자] '상속자들'에서 모자 호흡을 맞췄던 김성령과 이민호가 재회했다.

배우 김성령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배우 이민호와 찍은 사진을 공개하고 "#상속자 여전히 아들 같고..."라고 적었다.

이민호와 김성령은 2013년 SBS 드라마 '상속자들'에서 아들과 어머니인 김탄, 한기애 역할로 출연했다. 또 김성령은 현재 방송되는 SBS 수목드라마 '푸른바다의 전설'에서 이민호가 맡은 역할인 허준재와 인연이 있는 명동캐피탈 장진옥으로 특별출연 중이다. 오랜 인연인 만큼 다정하게 어깨동무를 한 두 사람의 모습이 훈훈하다.

한편 '푸른바다의 전설'은 우리나라 최초의 야담집인 어우야담에 나오는 인어 이야기를 모티브로 한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

lyy@xportsnews.com / 사진 = 김성령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