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1-30 03:4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아유미, 임신 사실 인정 "아이 아버지는…"

기사입력 2020.10.05 11:53 / 기사수정 2020.10.13 17:24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일본 톱가수 하마사키 아유미(42)가 둘째 아이 임신을 발표했다.

지난 2일 하마사키 아유미는 "둘째 천사가 뱃속에서 열심히 자라주고 있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 역시 하마사키 아유미의 둘째 임신 사실을 인정하며 "현재 안정기에 들어있다"고 전했다. 일본 매체 스포니치 아넥스에 따르면 임신 4개월 정도 된 것으로 보인다고.

하마사키 아유미는 지난해 11월 첫 아들을 출산했다. 특히 결혼하지 않은 상태에서 아이를 품에 안았으며 상대는 비연예인 남성이라고 전해졌다. 

하마사키 아유미는 지난 1월 "지난해 말 천사를 낳고 엄마가 됐다"라는 글을 게재하며 충격을 준 바 있다.

스포니치 아넥스는 관계자의 말을 빌어 둘째 아이 아버지도 같은 남성이라고 보도했다.

한편 하마사키 아유미는 일본 역대 음반 총 판매량 4위이자 솔로가수 1위의 기록을 보유하고 있는 가수로 지난 2012년 음반 판매량 5,000만 장을 돌파하며 일본 내 독보적인 솔로 아티스트로 활약하고 있다.

지난 2012년 외국인 남편과 결혼 후 1년만에 이혼을 발표했으며 2013년 12월 미국인 의대생과 약혼했으나 2016년 이혼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에이벡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