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9-27 08:3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런닝맨' 유재석 첫 키스부터 김종국 핑크빛 소식까지…쏟아진 목격담

기사입력 2020.06.21 11:01 / 기사수정 2020.06.21 11:04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런닝맨'에서 '멤버들을 목격한 시청자 제보'가 전격 공개된다.

SBS '런닝맨'은 앞서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난 몇 주간 시청자들에게 '런닝맨 멤버 목격담'을 제보 받았고, 제작진은 "멤버 최측근의 제보부터 오랜 팬의 제보까지 어디서도 들을 수 없는 흥미로운 사연들이 쏟아졌다"고 전했다.

21일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첫 목격담을 보낸 주인공은 국민 MC 유재석의 고교 동창생이었다. 제보자의 이름을 들은 유재석은 "어? 나랑 친한 친구인데. 내 친구가 맞다"며 제보의 신빙성을 높였다. 믿었던 친구가 제보한 내용은 유재석의 첫 키스 장소와 과거 연애사였고 이에 유재석은 "네가 내 친구니?"를 외치며 절규해 현장을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지는 멤버들의 목격담도 현장을 들썩이게 만들었다. 한 시청자는 성형외과와 탈모병원이 있는 건물에서 이광수를 본 목격담을 제보했다. 

이에 멤버들은 "대체 둘 중 어디에 간 것이냐"며 추궁을 이어가 이광수의 진땀을 뺐고, 평소 LA에 자주 방문한다고 알려진 김종국은 LA 목격담이 큰 지분을 차지했다. LA에서 날아온 김종국 의 핑크빛 소식과 송지효의 오랜 팬이 말하는 송지효다운 귀여운 팬서비스 사연까지 모두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웃음과 충격, 그리고 억울함이 공존한 대폭소 '런닝맨 목격담' 은 21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공개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S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