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4-05 16:2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LE, 바나나컬쳐 떠났다…EXID 마지막 주자 "새로운 시작" [전문]

기사입력 2020.03.25 14:46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EXID LE도 바나나컬쳐 엔터테인먼트를 떠났다.

LE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그동안 함께했던 바나나컬쳐와 원만한 상의 끝에 계약을 해지하게 됐다"는 글을 남겼다.

이어 "앞으로 좋은 모습, 좋은 음악으로 찾아뵐테니 저의 새로운 시작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 감사하다"고 덧붙이며 새 시작을 알렸다.

앞서 하니, 정화, 혜린, 솔지가 바나나컬쳐와 결별했다. 끝까지 남아있던 LE마저 소속사를 떠나며 EXID는 뿔뿔이 흩어지게 됐다.

이하 LE 글 전문.

안녕하세요 LE 입니다. 그동안 함께했던 바나나컬쳐와 원만한 상의 끝에 계약을 해지하게되었습니다. 앞으로 좋은 모습, 좋은 음악으로 찾아뵐테니 저의 새로운 시작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 감사합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LE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