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9-27 09:3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김사부2' 소주연 "김민재와 러브라인? 너무 친해 연기하기 어려워" [화보]

기사입력 2020.02.25 10:07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소주연의 색다른 매력이 담긴 화보가 공개됐다.

패션 매거진 나일론(NYLON)이 2020년 3월호를 통해 배우 소주연과 함께한 화보를 공개했다.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에서 밝고 싹싹한 윤아름 역으로 사랑받았던 소주연이 이번 화보에서는 흰 의사 가운 대신 얼굴에 화이트 컬러를 얹은 다양한 메이크업을 시도했다. 기존에 가지고 있던 이미지와 다른 무드의 화보였음에도 불구하고 콘셉트에 대한 높은 이해도로 스스로는 물론 현장의 스텝들 모두 만족스러워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인터뷰를 통해 "시청자가 되어 나를 봤을 때 거리낌 없고, 가식이 없는. '저 배우는 진짜 저 사람인가?' 이렇게 느낄 정도로 자연스러운 배우가 되고 싶다"고 배우로서의 목표를 밝히기도 했다.

화제인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속 강은탁(김민재 분)과의 러브라인에 대해선 "배우들끼리 너무 사이가 좋아 모임도 자주 갖고, 많이 친해져 오히려 러브라인을 섬세하게 연기하는 것이 어렵다"고 답했다.

한편 소주연의 새로운 매력을 느낄 수 있는 화보는 나일론 3월호를 통해 공개된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나일론(NYLON)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