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25 09:4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지구방위대' 김구라X김형준, 탄광 찾아 일일 광부 도전→극한 노동

기사입력 2020.02.13 22:12 / 기사수정 2020.02.13 22:13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인턴기자] '지구방위대' 김구라와 태사자 김형준이 일일 광부로 등장했다.

13일 첫 방송된 MBN 새 예능 프로그램 '지구방위대'에는 김구라, 김형준, 박준석, 전진, 박휘순, 우지원이 출연했다.

이날 김구라와 김형준은 첫 임무에 도전했다. 두 사람이 맡은 임무는 태백의 탄광을 찾아가 광부들과 함께 석탄을 캐고 철근을 옮기는 일이었다.

고된 업무 후 김형준은 "저는 땀을 잘 안 흘려서 일을 안 한 것처럼 보일까봐 억울하다"고 말했다. 이에 김구라는 "지금 엄청 흘리는데?"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구라는 "내가 힘을 써야겠다. (형준이가) 급격한 체중 감량으로 힘이 없다. 오십 먹은 내가 해야지 뭐"라며 철근을 들어올렸고, 김형준은 "구라 형이 설렁설렁할 것 같은 이미진데 의외다. 너무 잘하신다"고 말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BN 방송 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