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24 10:1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현지먹3' 이연복, 역대급 주문량에 영업 중단 "더 이상 못 버텨"

기사입력 2019.06.28 00:00



[엑스포츠뉴스 김의정 기자] '현지먹3' 이연복이 역대급으로 몰린 주문량에 영업 중단을 결정했다.

27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현지에서 먹힐까? 미국편'에서는 이연복, 에릭, 이민우, 허경환, 존박의 푸드트럭 도전기가 그려졌다.

이날 복스푸드는 샌프란시스코의 밤도깨비 야시장 '포트메이슨'에서 마지막 장사를 펼쳤다. 대기 줄은 끝이 안 보였고, 장사 시작 2시간에 100팀이 넘어섰다.

한편 이연복은 주방 상황을 지켜보며 걱정스러운 표정을 지었다. 아직도 대기 줄은 길지만 메인 재료인 양파가 부족한 것. 이연복은 "양파 없는 짜장면 만들게 생겼다"라고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고, 한참을 고민한 뒤 "일단 주문받지 마라"라고 영업 중단을 알렸다. 

이후 이연복은 "재료가 더 이상 못 버틴다. 조금 더 팔 수는 있는데"라고 아쉬움을 전했다. 이어 "양파만 가서 사 오는 게 어떠냐. 짜장면 메뉴 하나로 하자"라고 제안했고, 이에 허경환과 에릭은 마트로 향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