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0 22:03
연예

'성추행 의혹' 오모 씨는 오달수?…채국희와 결별설도 '묵묵부답'

기사입력 2018.02.23 14:38 / 기사수정 2018.02.23 14:39

김선우 기자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성추행 의혹에 휩싸인 배우 오모 씨로 오달수가 지목됐다.

최근 온라인 상에는 일명 유명한 조연 배우 오모 씨의 성추행 의혹이 제기됐다. 자신을 성추행의 피해자라고 밝힌 한 누리꾼이 댓글로 "90년대 부산 ㄱ소극장. 어린 여자 후배들 은밀히 상습적 성추행 하던 연극배우. 이 연출가가 데리고 있던 배우 중 한 명. 지금은 코믹 연기하는 유명한 조연 영화배우. 충격으로 20여년 간 고통 받았으며 정신과 치료받고 있습니다. 그 뻔뻔함. 반드시 천벌 받았으면 좋겠습니다"라는 내용을 밝히면서 시작됐다.

이 댓글에 누리꾼들은 추측에 나서기 시작했고, 여러 배우들의 이름이 거론됐다. 그 중에서도 오모 씨라는 이야기가 나오면서 점점 오달수로 좁혀져갔다. 그러나 이는 사실관계가 확인된 사안이 아니다. 현재까지는 추측일 뿐이다. 그러나 결국 기사를 통해서도 그의 실명이 거론됐다. 하지만 오달수 측은 오모 씨일 때와 실명이 나온 후에도 역시 묵묵부답으로 일관하고 있다.

사실이 아니라면 입장을 밝히고 논란을 진화하면 될 것이다. 하지만 침묵으로 일관하고 있는 오달수와 소속사의 미숙한 대처로 의혹은 점점 기정 사실화가 돼가고 있는 분위기다. 또 23일에는 공개 열애 중이던 배우 채국희와의 결별설도 보도된 시점에, 이 역시 사실 확인이 되고 있지 않다. 오달수는 자신을 둘러싼 모든 이야기와 관련해 침묵하고 있다.

물론 오달수의 이름이 알려진 이후에도 여전히 밝혀진 사실은 없다. 여전히 추측이다. 하지만 오달수가 침묵할수록 그에 대한 의혹은 증폭만 되어갈 뿐이다. 이제는 직접 입장을 밝혀야 할 때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김선우 기자 sunwoo617@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