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05 04:01
연예

엑소 세훈, 新 대륙남신 등극…中 매거진 창간호 커버 장식

기사입력 2017.08.11 14:05 / 기사수정 2017.08.11 14:06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보이그룹 엑소 세훈이 한국 대표로 중국 매거진 ‘SuperELLE’(슈퍼엘르) 창간호 커버를 장식했다.

최근 세훈은 세계적인 매거진 엘르가 중국에서 창간하는 10~20대 타깃의 패션 &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SuperELLE’의 창간호 표지 모델로 발탁됐다. 패셔너블하고 매력적인 모습을 화보에 담아 시선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특히 ‘SuperELLE’는 창간을 기념해 한국, 미국, 중국을 대표하는 아티스트 4인을 표지 모델로 선정, 세훈은 한국 대표로서 세계적인 모델 벨라 하디드(Bella Hadid), 중국 톱배우 류하오란(刘昊然) 및 디리러바(迪丽热巴)와 어깨를 나란히 해 글로벌한 면모를 확인케 했다.

‘SuperELLE’ 측은 “엑소는 한국, 중국은 물론 아시아에서 큰 영향력을 지니고 있으며, 세훈은 외모뿐만 아니라 재능, 패션감각 모두 뛰어나 ’SuperELLE’가 표현하고자 하는 젊음과 유행을 전달할 수 있는 최적의 인물이라고 생각해 창간호 표지 모델로 선정했다”라고 전했다.

또한 세훈은 중국 웨이보에서 매주 한 주간의 인기 순위를 발표하는 ‘스타 주간 랭킹’(7월 31일~8월 6일)에서도 한류스타 부문 1위에 올라 중국에서의 높은 인기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

한편, ‘SuperELLE’ 창간호는 오는 20일 중국에서 발행될 예정이다.

won@xportsnews.com /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전원 기자 wo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