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1-27 20:21
연예

'삼시세끼' 윤균상, 에릭 표 주꾸미 초회에 "문어보다 맛있어"

기사입력 2016.12.23 21:52 / 기사수정 2016.12.23 22:03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삼시세끼' 윤균상이 에릭이 만든 주꾸미 초회에 만족했다.

23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어촌편3'에서 에릭은 득량도에서의 마지막 저녁식사 에피타이저로 주꾸미 초회를 준비했다.

주꾸미 초회가 완성되고 이서진, 에릭, 윤균상은 맛보기에 나섰다. 세 사람 모두 맛에 만족했고, 특히 윤균상은 "문어보다 맛있다"라며 감탄했다.

이어서 그는 "정말 탱글탱글하고 식감디 좋다"라며 금세 주꾸미 초회를 한 입에 넣었다.

이서진 또한 "초고추장이 맛있다"라며 "초고추장이 맛있으면 다 된 것"이라며 흡족해했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tvN



김선우 기자 sunwoo617@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