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4 22:07
연예

'안녕하세요' 내기 거는 상사 등장 "내기로 月 백만원 지출"

기사입력 2014.12.01 23:37 / 기사수정 2014.12.01 23:37

'안녕하세요' 내기 거는 상사 ⓒ KBS 2TV 방송화면 '안녕하세요


▲ 안녕하세요

[엑스포츠뉴스=임수연 기자] '안녕하세요'에 내기를 거는 상사가 등장했다.

1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안녕하세요'에 출연한 사연의 주인공은 "선배는 내기를 너무 좋아한다. 몸살에 걸려도 맥주 내기를 하자고 하고, 밥 값내기도 한다. 내가 이기면 선배를 이겨서 좋으냐고 비꼬기까지 한다. 내기에 나가는 돈만 월 백만원이다"라고 고민을 털어놨다.

스튜디오에 등장한 내기 거는 상사는 "소고기. 삼겹살. 장어 등 얻어 먹는 것이 너무 많다. 승부의 세계는 냉정하다. 내가 진 것은 기억이 잘 나지 않는다"라고 밝혔다.

이에 두 사람의 직장 동료는 "형이 내기를 잘한다. 동생이 매번 지더라. 나는 절대로 내기 하지 않는다. 나는 동기라서 하지 않아도 괜찮다"라고 증언했다.

결국 MC들은 두 사람이 직접 스튜디오에 나와 소고기 치맛살 10분을 걸고 내기를 하는 것을 제안했고, 내기 거는 상사는 놀라운 집중력으로 사연의 주인공을 가뿐하게 눌러 웃음을 선사했다.

대중문화부 enter@xportsnews.com

임수연 기자 ent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