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17 21:41
연예

황희찬X여진구 만남 성사…"경기장서 여진구 부르면 황희찬이 뒤돌아본다고" (유퀴즈) [전일야화]

기사입력 2024.07.11 08:10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축구 선수 황희찬과 배우 여진구의 만남이 성사됐다.

10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이하 '유퀴즈')에서는 '한 끗 차이'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황희찬 선수와 여진구가 출연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유재석은 "희찬 선수 별명이 여진구라는 별명이 있지 않냐. 두 분이 만난 적이 없다더라"라며 말문을 열었다.

황희찬 선수는 "저는 당연히 팬이어서 뵙고 싶은 마음은 있었는데 한편으로는 만났을 때 너무 비교가 될 수 있을까 봐. 안 만나는 것도 오히려 그 느낌도 나쁘지 않다고 생각한다"라며 털어놨다.



유재석은 "지난번에 진구 씨가 희찬 선수한테 영상 편지를 남겼다"라며 전했고, 제작진은 여진구가 남긴 영상 편지를 공개했다. 과거 여진구는 "덕분에 제가 요즘 친구들에게 인기가 아주 좋다. 형님이 활약하실 때마다 제가 괜히 칭찬을 많이 받고 저는 개인적으로 제가 형을 닮았다고 생각한다"라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한 바 있다.

이때 여진구는 "희찬이 형"이라며 깜짝 등장했고, 황희찬 선수는 당황스러운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유재석은 "여진구 씨가 황희찬 선수가 온다고 하니까 마침 시간이 돼서"라며 귀띔했고, 여진구는 "영화 개봉을 해서 무대인사 일정이 있었는데 그전에 시간이 돼서"라며 밝혔다.

유재석은 "실제로 보니까 어떠시냐"라며 물었고, 여진구는 "저는 선수님 오늘 인터뷰 있다는 이야기를 어제인가 그저께인가 들었다. 그걸 듣고 이걸 '유퀴즈'가 해내는구나. 뵙고 싶었는데 이렇게 뵙게 되어가지고"라며 반가워했다.

황희찬 선수는 "원래부터 저는 닮았다는 생각을 솔직하게 많이 하진 않았다. 말이 안 된다. 잘생기셨으니까. 놀랐다. 오시는지 몰라서"라며 감탄했다.



특히 유재석은 "짚고 넘어갈 게 있는 게 경기장에서 팬들이 '여진구' 부르면 황희찬 선수가 뒤돌아본다는 게 사실이냐"라며 궁금해했다.

황희찬 선수는 "저한테 일부러 '여진구' 이렇게 불러주시는 분들이 많으시다. 너무 웃겨서 웬만하면 안 보려고 하는데. 보면 제가 인정을 하는 거 아니냐. 가끔씩 본다"라며 설명했고, 여진구는 "저는 가끔씩 이번에 무대 인사하면서도 관객분들 뵙는데 가끔씩 젊은 남자분들이 저한테 황희찬이라고"라며 공감했다.

사진 = tvN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