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1 14:13
연예

"핑계댈 수 없었어" 박진영, 청룡 축하무대 골욕에 과거 발언들 재조명 [엑's 이슈]

기사입력 2023.12.09 16:25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박진영이 청룡영화상 당시 무대에 대해 해명한 가운데, 과거 그의 방송 내용이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 8일 방송된 KBS 2TV '더 시즌즈 - 악뮤의 오날오밤'에는 박진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박진영은 오프닝에서 ‘Sweet Dreams’와 ‘When We Disco’, ‘널 그리며’, ‘Honey' 등 명곡 메들리를 선보였다. 해당 메들리는 지난달 24일 열린 제44회 청룡영화상 축하공연 당시 선보인 무대와 똑같았다.



무대를 마친 박진영에게 MC 이찬혁은 "최근 청룡영화상 축하무대 너무 인상깊게 봤다"고 말했고, 이수현은 "이런 무대를 한국에서 볼 수 있을 거라곤 상상도 못했다. 해외 무대를 보듯 멋지게 봤다"고 말했다.

이에 박진영은 "청룡영화상 때 했던 퍼포먼스를 다시 했다. 이 무대만을 벼르고 있었다"면서 "청룡영화상 때 제가 목이 너무 아팠다. 그 날이 금요일이었는데, 새벽 6시에 '뮤직뱅크' 사전녹화하고 '골든걸스'와 '가요대축제' 녹화를 했다. 그러다 갑자기 목이 안 나오더라. 그 때 옷과 화장은 다 좋았는데"라고 아쉬워했다.

그러자 이찬혁은 "선배님께서 저희 오디션 때 목관리도 실력이라고 하셨다"고 말했고, 이수현도 "그래 그게 갑자기 생각나네"라고 거들었다.



박진영은 웃으며 "맞다. 그래서 핑계댈 수가 없어서 아무 말도 못하다가 오늘 다시 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청룡 때 박진영 노래 왜 그랬어'라고 말씀하시는 분 있으면 '그 때 아팠대. 악뮤 '오날오밤'에서 똑같은 거 했어 다시 봐' 이렇게 꼭 좀 많이 퍼트려주세요"라고 덧붙였다.

앞서 박진영은 2013년 방송된 '히든싱어2' 박진영 편에서도 "감기에 걸렸다"면서 컨디션이 좋지 않음을 알린 바 있다. 이에 MC 전현무가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참가자가 감기에 걸렸다고 말하면 보통 뭐라고 하시냐"고 하자 박진영은 "'자기 관리도 실력'이라고 말한다"고 밝혀 웃음은 안겼다.

사진= 엑스포츠뉴스DB, '악뮤의 오날오밤' 방송 캡처, '히든싱어' 방송 캡처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