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7 00:03
스포츠

나상호 vs 세징야...FC서울-대구FC 선발 명단 발표 [K리그1 라인업]

기사입력 2023.08.19 18:30 / 기사수정 2023.08.19 18:35



(엑스포츠뉴스 서울월드컵경기장, 나승우 기자) 나상호, 세징야 팀 내 최고 에이스를 앞세운 FC서울과 대구FC가 상위권 도약을 놓고 맞붙는다.

서울과 대구는 19일 오후 7시 30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7라운드 맞대결을 펼친다. 현재 서울이 10승8무8패, 승점 38로 리그 5위에 위치해 있으며 대구는 8승10무8패, 승점 34로 9위에 올라있다.

3위 전북현대와 9위 대구의 승점 차는 7점에 불과하다. 언제든지 순위가 뒤집힐 수 있다. 시즌 초반 2위 경쟁을 하다 5위로 내려앉은 서울은 대구전 승리로 다시 한 번 상위권 도약을 노린다. 대구 또한 하위권 탈출과 상위권 도약 발판을 위해 승리가 필요하다.

두 팀 모두 최근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대구는 지난 7월 제주 원정(2-1 승) 이후 5경기에서 승리가 없다. 3무 2패를 기록하는 동안 2골 밖에 득점하지 못했을 정도로 공격진들의 부진이 이어지고 있다.

반면 서울은 득점력이 살아나고 있으나 수비 불안이 이어지면서 4경기에서 승리하지 못했다. 수원FC에 7-2 대승을 거둔 후 2무 2패를 기록 중이다. 최근 2경기에서는 5골을 뽑아냈지만 6골을 실점해 승리를 놓쳤다.

이번 시즌 맞대결 전적은 1승 1패로 팽팽하다. 서울이 지난 4월 홈에서 열린 첫 만남에서 3-0 승리를 가져갔고, 6월 대구 홈에서 열린 리턴매치는 대구의 1-0 승리로 끝났다.



서울은 4-1-4-1로 나선다. 백종범이 골문을 지키고 이태석, 김주성, 이한범, 박수일이 백4 라인을 형성한다. 오스마르와 윌리안, 한승규, 팔로세비치, 나상호가 중원을 구성하며 김신진이 최전방 원톱으로 출격한다.

대구는 3-4-3으로 맞선다. 오승훈이 골키퍼 장갑을 끼며 조진우, 홍정운, 김진혁이 백3로 호흡을 맞춘다. 홍철과 박세진, 이진용, 황재원이 중원을 이루며 세징야와 이근호, 고재현이 3톱으로 출전해 득점을 노린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나승우 기자 winright95@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