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1 15:21
연예

'한영♥' 박군, 한 달 생활비=만원 '내집마련'…"5km는 뛰어다녀" (강심장리그)

기사입력 2023.08.02 17:47

최희재 기자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가수 박군이 자가를 마련한 근황을 전하며 '짠테크' 노하우를 공개했다.

지난 1일 방송된 SBS '강심장 리그'에 출연한 박군은 '내 한 달 생활비는 단돈 만 원'이라는 내용으로 이목을 모았다.

앞서 다양한 방송을 통해 자가 마련에 성공하며 꿈을 실현한 사실을 알렸던 박군은 출연진들이 섬네일을 보고 "말이 안 된다"며 경악하자 자신만의 다양한 절약 방법을 소개했다.

먼저 박군은 "교통비 같은 경우는 스케줄을 다닐 때에는 회사에서 지원해 준 차를 타고 다녀서 교통비가 따로 발생하지 않고 개인적으로 움직일 때는 5km 정도는 뛰어다녔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에 서울에 올라와서 12km까지 뛰어봤다. 뛰면서 무릎이 아플 때에는 따릉이 연간 결제권을 끊었다. 1년에 4만 원 정도 하는데 앱 등을 사용하면 할인이 되는데 언제든지 탈 수 있어 좋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또 "배고프면 집에 가서 식사를 하고 커피는 제가 가는 곳에 놓인 커피를 마신다. 과일 같은 경우는 마트에서 할인하는 날 주로 구매하는데 비싼 과일들은 미리 구매해도 신맛이 강하지만 못난이 과일들은 상품성이 떨어져 할인을 해도 맛을 보면 정말 달다"며 짠돌이 본능을 드러냈다.

이에 게스트들은 "일상생활을 정말 특수부대처럼 한다"며 놀라워했다.

이어 박군은 만 원을 어떻게 사용하냐는 강호동의 질문에 "비상금으로 사용한다. 뛰다가 목이 마를 때 물을 사거나 선배님들이 식사를 사주시면 커피를 사는 용도로 사용한다. 저는 저에게만 절약을 하려고 하고 다른 분들에게는 쓰는 것은 모두 쓰려고 한다"며 '짠테크' 비결을 전했다.

사진=SBS '강심장 리그'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