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4 17:44
스포츠

"한국 대표팀은 여기까지"…벤투 감독, 재계약 의사 없다 [카타르 현장]

기사입력 2022.12.06 06:56 / 기사수정 2022.12.06 09:47



(엑스포츠뉴스 도하, 김정현 기자)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을 4년간 이끈 파울루 벤투 감독이 재계약 의사가 없음을 못 박았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6일 카타르 도하 스타디움974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 브라질과의 경기에서 전반에만 4골을 내준 끝에 1-4로 크게 졌다.

이날 경기는 벤투 감독이 지난 2018년 9월 한국에 온 뒤 계약기간의 마지막 경기가 됐다.

한국을 월드컵 16강에 올려놓는 등 성과가 좋다보니 축구계와 국민들의 재계약 목소리과 있었으나 벤투 감독은 이를 부인했다.



그는 브라질전 뒤 "미래에 어떻게 준비를 하느냐에 대한 고민을 할 수밖에 없었다"며 "대한민국 대표팀과의 여정은 오늘로 마무리한다. 9월부터 생각했던 것아고. 선수들에게도 이 내용을 전했다. 오늘이 재확인하는 자리였다. 쉬면서 재충전하면서 향후 거취를 고민할 것"이라고 밝혔다.

대한축구협회 관계자는 "통역 측 착오가 있었던 것 같은데 벤투 감독이 한국 대표팀 재계약을 하지 않는다는 뜻"이라고 벤투 감독의  발언을 확인했다.

사진=연합뉴스
 

김정현 기자 sbjhk8031@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