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9 14:13
게임

컴프야2022, 제 4회 클럽 토너먼트 대회 개최…컴프야를 제패할 최강 클럽은?

기사입력 2022.12.05 11:04



(엑스포츠뉴스 최지영기자) 컴투스프로야구2022에서 최강 클럽을 가릴 대전이 열린다.

5일 컴투스(대표 송재준, 이주환) 측은 컴투스프로야구2022(이하 컴프야2022)의 최강 클럽을 가리는 클럽 토너먼트 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4번째 시즌을 맞은 클럽 토너먼트는 컴프야2022의 협동 콘텐츠인 ‘클럽 대전’을 활용해 각 클럽 간의 경쟁의 재미를 즐길 수 있도록 마련된 온라인 대회다. 12월 5일부터 10일까지 예선전을 치른 후, 12일부터 18일까지 1주일간 본선 경기를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기존에 8개의 클럽 만이 본선에서 경합했던 것과 달리, 이번 시즌에서는 본선 진출 클럽을 128개까지 확장해 더욱 많은 유저들의 참여와 관심이 모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예선전은 기존 클럽 대전 진행방식과 동일하게 진행되며, 본선은 단일 라운드로 승리를 결정 짓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컴프야2022의 클럽 구성원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최종 1위를 차지한 클럽에게는 다채로운 게임 아이템과 ‘우승 클럽의 이름으로 특별한 꾸러미’와 ‘우승 클럽의 아이덴티티가 담긴 특별한 유니폼’ 등의 스페셜 보상이 주어진다. 또한 순위별 보상 외에 예선에 참가한 전 클럽 구성원들에게도 토너먼트 기념 마크 및 아이템 보상을 제공해, 모든 컴프야2022 유저들이 함께 즐기는 경쟁의 장으로 만들어간다는 방침이다.

이번 대회를 기념해 유저들을 위한 참여 이벤트도 마련했다. 유저들은 8강 대진표가 공개된 이후 오는 14일 하루 동안 1~3위 순위를 예측할 수 있으며, 적중시 예선 및 최종 성적에 따라 클럽 포인트를 보상으로 받는다. 단 8강에 진출한 클럽 구성원들은 순위 예측에 참여할 수 없다.

한편, 컴프야2022는 마치 실제와 같은 KBO 리그 경기를 생생하게 즐길 수 있는 3D 모바일 야구 게임이다. 현재까지 1,500만 다운로드 달성 및 양대 앱 마켓 국내 모바일 스포츠 게임 매출 1위를 기록하는 등 명실공히 국내 No.1 모바일 야구 게임으로서 자리매김하고 있다.

사진=컴투스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