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10 18:32
연예

유재석, 무슨 일이야? “숨이 안 쉬어져”…결국 결심

기사입력 2022.09.24 16:47 / 기사수정 2022.09.27 16:24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유재석이 담배를 끊게 된 계기를 밝혔다.

지난 23일 김종국의 유튜브 채널 'GYM종국'에는 '토크는 고 반복, 운동은 저 반복… (Feat. 유재석, 지석진)'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유재석은 운동을 하게 된 계기에 대해 "운동을 시작한 건 'X맨' 때로 거슬러 올라가야 된다"고 입을 열었다.



그는 "새벽에 녹화가 끝나면 (강)호동이 형이랑 같이 밥을 막 먹었다. 그러면 종국이가 지금처럼은 아니지만 자신을 혹독하게 대할 때였다. 그래서 저보고 '운동 좀 하라'고 했다. 싫다고 했더니 '싫으면 안 해도 되는데 그러다 죽는다'고 하더라"고 회상했다.



이어 "그 때는 나도 30대니까 (괜찮았는데), 그런데 어느 순간 녹화를 하다보니 (체력이) 안 되겠더라. 그래서 종국이 생각도 나고 그래서 헬스클럽을 다니다가 지금은 운동을 너무 바쁘면 일주일에 2~3일 정도 한다"고 덧붙였다.

유재석은 "정말 그 때는 제가 담배도 피울 때였다. 막 숨이 안 쉬어지더라"면서 "아이도 생기고 겸사겸사 담배를 끊었다. 굉장히 어려울 줄 알았는데 쉽게 끊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담배가 다시 생각난 적은 없었느냐는 질문에 "금연한 지가 13년 됐는데 생각이 전혀 안 난다"면서도 "녹화를 힘들게 했을 때나, 눈 오는 날 새벽에 나 혼자 고요하게 나가서 담배 피우던 그런 느낌이 그립다"고 전했다.

사진 = GYM종국 유튜브 캡처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