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7-05 16:30
연예

44세 이효리 "후배들 어려워"…나이차 부담 고백 (서울체크인)

기사입력 2022.05.14 05:00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가수 이효리가 신곡 활동에 대한 고민을 엿보였다. 

지난 13일 공개된 티빙 오리지널 '서울체크인' 6회에서는 이효리가 서울에서 화보 촬영을 위해 이동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효리는 이동하는 차 안에서 매니저에게 "빅뱅 나온 거 봤냐. 뭔가 아련하더라. 그렇지? 리액션 보니까 다 울고 그러던데. 여전히 멋있더라. 애들이"라며 추억에 잠긴 듯한 모습을 보였다.



이효리는 "누나도 앨범 해야 하는데"라는 매니저의 말에 "앨범까지는 좀 그렇고 가볍게 이제 곡을 하나씩 좋은 게 있으면 내고 싶긴 한데 음악하는 친구들이랑 교류가 없지 않냐. 그 친구들은 내가 어렵기도 할 거다. 나이 차이도 많이 나고"라며 조심스러워했다. 

이에 매니저는 "어렵지는 않다. 누나가 어렵다고 생각하니까 그런 거 아니냐"고 물었고, 이효리는 "내가 그래서 그런가. 내가 걔네들이 어렵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어 "경험해보지 않은 것은 어렵지 않냐. 요즘은 사람들이 어떤 노래를 좋아하냐. 난 아직도 옛날 노래를 듣는다. 그런데 옛날 생각하면 아무 것도 못 한다"라고 덧붙이며 고민스러운 마음을 내비쳤다. 

사진=방송 화면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