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16 16:21
연예

'군검사 도베르만' 안보현→조보아, 짜릿한 액션 플레이…빌런은 누구?

기사입력 2022.02.14 09:16

최희재 기자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군검사 도베르만’이 스페셜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오는 28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월화드라마 ‘군검사 도베르만’이 예비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단숨에 사로잡는 스페셜 예고 영상을 공개해 기대감을 높인다.

‘군검사 도베르만’은 돈을 위해 군검사가 된 도배만(안보현 분)과 복수를 위해 군검사가 된 차우인(조보아)이 만나 군대 내의 검고 썩은 악을 타파하며 진짜 군검사로 성장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지금껏 그 어디에서도 다룬 적 없는 군법정을 소재로 탄탄한 구성과 높은 몰입도가 돋보이는 스토리, 감각적이고 힘 있는 연출, 그리고 각각의 개성으로 무장한 캐릭터 플레이까지, 완벽한 3박자 조합으로 2022년 상반기를 책임질 기대작이자 화제작으로 주목받고 있다. 여기에 법정물에서만 느낄 수 있는 치밀한 텐션과 함께 통쾌한 액션 플레이를 선사하며 장르적 매력을 한껏 끌어올릴 것으로 보인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페셜 예고 영상은 짧은 길이의 영상임에도 불구하고 짜릿한 전율을 전달하며 그 매력 속에 흠뻑 빠져들게 만든다. 먼저 화려한 도심의 불빛에 이어 상사에게 경례를 하고 있는 누군가의 목을 움켜쥐는 거친 손길이 보이면서 영상이 시작된다. 이는 다른 무엇보다 계급이 가장 우선시 되는 군대의 특수한 배경을 보여주며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와 함께 법복을 입은 차우인이 등장, “죄를 짓고 도피처로 군대를 선택하는 당신들, 죗값을 치르는 시간이 되어야 할겁니다”라며 군대를 이용해 욕망을 실현 시키려는 악의 무리에게 선전포고를 날리면서 흥미 지수는 더욱 높아진다.

여기에 정복을 갖춰 입는 도배만과 차우인의 모습이 연달아 보여지며 분위기는 클라이맥스로 치닫는다. 군인은 명령에 따를 뿐이라는 도배만과 군대 내의 악을 뿌리 뽑겠다는 의지를 보이는 차우인. 여기에 압도적 아우라를 뿜어내는 최초의 여자 사단장 노화영(오연수)과 야욕을 드러내기 시작한 변호사 용문구(김영민), 그리고 ‘영 앤 리치’ 기업 회장 노태남(김우석)의 등장은 앞으로 이들이 어떤 관계로 얽히게 될 것인지, 궁금증을 한층 증폭시킨다.

영상 후반부에는 화끈한 액션까지 더해지면서 한 시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폭풍 전개를 선보인다. 완벽한 피지컬로 상대방을 한 손으로 제압하는 도배만의 액션에 이어 철봉에 거꾸로 매달린 채로 운동을 하는 차우인의 모습은 군대의 썩은 악을 쓸어 담을 이들의 히어로 활약을 더욱 기대케 한다.

특히 법복을 입고 법정 안으로 의미심장하게 들어서는 도배만의 뒷모습과 함께 “벌써 잊었어? 네 사냥개가 되어 준다고 했던 말”이라는 대사로 엔딩을 완성, ‘미친 개’ 군검사 도배만과 ‘일급 조련’ 군검사 차우인의 만남이 어떤 시너지를 발휘할 것인지 ‘군검사 도베르만’의 첫 방송을 향한 기대감이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군검사 도베르만’은 오는 28일 오후 10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사진=tvN '군검사 도베르만'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