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0-17 15:4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라잇썸 "Z세대 당당·신선한 모습"…차트인 목표 '비바체' [종합]

기사입력 2021.10.13 17:00 / 기사수정 2021.10.13 17:28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그룹 라잇썸(LIGHTSUM)이 신곡 '비바체'로 차트인을 하고 싶다는 목표를 밝혔다.

라잇썸의 두 번째 싱글 'Light a Wish'의 발매 기념 온라인 미디어 쇼케이스가 13일 오후 진행됐다.

4세대 걸그룹으로 성장하고 있는 라잇썸. 주현은 "부담감보다는 라잇썸만의 매력으로 Z세대의 당당하고 신선한 모습을 어떻게 보여드릴까 고민하고 있다. 더욱 성장해서 4세대 대표 걸그룹으로 불릴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 중이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지난 6월 발매한 '바닐라' 이후 첫 컴백을 하게 된 라잇썸은 "지금까지 보여드리지 못 했던 새로운 모습을 많이 보여드리고 싶다. 이번에는 'VIVACE'(비바체)로 차트인을 해서 많은 분들께 라잇썸과 라잇썸의 노래를 알리고 싶다"고 얻고 싶은 성과를 답했다.

이어 "데뷔와 다른 분위기의 곡이라 걱정도 많이 했다. 그만큼 열심히 노력했다. 팬분들이 좋아해주실 것이라고 믿고 있다"고 컴백 소감을 전했다.

타이틀곡 '비바체'는 라잇썸의 '긍정 세계관'을 확장시킨 곡이다. 이탈리아어로 '빠르고 생기있게'라는 뜻인 '비바체'를 통해 라잇썸은 팬들이 내면의 '나'를 찾기 바란다고 소망했다. 나영은 "저희 모두에게는 특별함이 있는데, 그 특별함을 모르고 사는 것 같다. '비바체'는 잠자고 있던 모두의 특별함을 깨우는 곡이다. 저희 라잇썸을 통해 특별한 나를 찾아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다양한 포인트 안무를 갖고 있는 '비바체' 특히 유정은 가장 좋아하는 파트로 자신의 파트를 꼽았다. 스타일링에 따라 다른 무대를 준비한 유정은 "몽환적으로 바뀌는 부분이 있는데 제스쳐 연구를 많이 했다. 그 부분이 애정이 간다"고 열정을 드러냈다.

'Light a Wish'는 '소원을 비추다'라는 뜻으로, '나'만의 소원이 아닌 '우리'의 소원을 이루어 줄 앨범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특히 알라딘 이야기 속 정형화된 지니 이미지를 탈피해 '21세기 지니'의 탄생을 예고한 라잇썸은 이번 활동을 통해 '지니돌'이라는 수식어를 얻고 싶다고 밝혔다.

한편, 라잇썸의 'Light a Wish'는 13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