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17 01:39
연예

'부럽지' 전진, ♥예비 신부 자랑…사회 신혜성·덕담 김구라 [전일야화]

기사입력 2020.05.26 03:58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신화 전진이 결혼 소식을 전했다.

25일 방송된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에서는 전진이 러브스토리를 공개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전진은 게스트로 출연했고, 장도연은 "얼마 전에 깜짝 결혼 발표를 한 최장수 아이돌 신화의 전진 씨와 함께한다"라며 설명했다.

이어 전진은 "평생 사랑할 사람을 만났다"라며 결혼 소감을 밝혔고, 3년 차 커플이라고 털어놨다.



이에 라비는 예비 신부가 미모의 항공사 승무원이라고 들었다"라며 궁금해했고, 전진은 "친한 후배를 만나러 갔는데 그 후배의 지인이었다. 쉽게 말해서 첫눈에 반했다"라며 고백했다.

더 나아가 전진은 "말투나 행동 자체가 '아직도 이런 사람이 있나'라는 생각이 들었다. 직장에서도 별명이 여신이나 천사다"라며 예비 신부를 자랑했다.

또 장성규는 "전화번호에 뭐라고 적혀 있냐"라며 질문했고, 전진은 "행복할 내 여자라고 적혀 있다"라며 사랑꾼 면모를 과시했다.



특히 전진은 신화 멤버들의 반응에 대해 "얼마 전에 만나서 신화 회의를 했는데 다 같이 '새신랑'이라고 하면서 반기더라"라며 설명했다.

그뿐만 아니라 전진은 신혜성이 사회를 맡았다고 말했다. 장성규는 "덕담은 누가 하냐"라며 물었고, 전진은 김구라를 언급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