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7 13:32
연예

김영세 디자이너, 동성 성추행 혐의?…A씨 "나체 보여달라 해"

기사입력 2019.01.24 07:22 / 기사수정 2019.01.24 09:46

전원 기자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패션 디자이너 김영세가 동성 성추행 혐의에 휘말렸다.

지난 23일 채널A 측은 김영세가 동성을 성추행한 혐의로 조사를 받았다고 보도했다. 

30대 남성 A씨는 지난해 9월 김영세를 고소했다. 운전기사 면접을 보기 위해 집을 찾았다가 성추행을 당했다는 이유에서다. A씨는 "악수 한번 하자고 해서 자기 손을 허벅지에. 나체를 한번 보여달라고 했다"고 말했다.

전직 운전기사인 B 씨도 비슷한 일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김영세는 신체 접촉조차 없었다고 반박했다. 그는 "그 친구는 2M 안에 오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또 자신이 동성애자임을 알고 돈을 뜯어내기 위해 의도적으로 접근했다고도 덧붙였다.

won@xportsnews.com / 사진=채널A
 

전원 기자 wo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