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2-07 02: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대세커플 안우연♥윤진이, 무거운 분위기 속 어떤 대화 나눴나 (신사와 아가씨)

기사입력 2021.10.23 08:36 / 기사수정 2021.10.23 08:39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대세 커플’ 안우연과 윤진이가 만나 어떤 이야기를 나눴을까.

23일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되는 KBS 2TV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에서는 윤진이(이세련 역)가 안우연(박대범)을 찾아간다.

앞서 박대범(안우연)의 가족관계를 들은 이세련(윤진이)은 그가 의도적으로 자신에게 접근했다고 오해, 그에게 헤어지자고 통보하며 결국 ‘대세 커플’이 이별을 맞았다. 하지만 이세련은 박대범을 잊지 못하며 괴로워해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유발했다.

23일 공개된 스틸에는 차가운 분위기를 풍기는 박대범의 모습이 담겨 있다. 그는 자신을 찾아온 이세련에게 눈길조차 주지 않으며 무심한 태도를 보인다. 반면 이세련은 간절한 눈빛으로 박대범을 바라보며 무엇인가를 호소하는 듯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그런가 하면 이세련이 두 팔을 벌려 박대범의 앞을 가로막고 서 있어 관심을 집중시킨다. 과연 그녀가 그를 찾아온 이유는 무엇일지, 두 사람이 만나 어떤 이야기를 나눴을지 본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한다.

박대범과 이세련은 서로 다른 반응을 보이는 것은 물론, 급기야 그녀는 처음 보는 그의 냉담한 말과 행동에 눈물까지 보인다.

‘신사와 아가씨’ 제작진은 “오늘 방송에서는 박대범을 그리워하는 이세련이 그를 찾아온다. 무거운 분위기 속 두 사람이 어떤 대화를 나눌지, 이세련을 눈물짓게 한 박대범의 말은 무엇일지 본방송을 통해 확인해 주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대세 커플’의 극과 극 분위기 차이는 23일(오늘)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되는 KBS 2TV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 9회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KBS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