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5-19 02:2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자유주제

'이필모♥' 서수연, 청담동 레스토랑 근황 '충격'

기사입력 2021.01.27 17:36


[엑스포츠뉴스 강다윤 인턴기자] 배우 이필모의 아내 서수연이 코로나 여파로 텅 빈 레스토랑을 공개했다.

26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서수연이 직접 운영 중인 청담동 레스토랑에 출근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서수연은 공동 CEO인 오빠에게 급한 전화를 받았다. 가게 매니저가 쉬는 날인데 오빠가 출근하지 못할 것 같았다고.

서수연은 "결혼 전에는 매일 갔는데 결혼 후에는 육아하느라 고정적으로 출근하지 않았다"라고 설명했다. 서수연은 이필모에게 출근 소식을 알렸고, 급히 집을 나섰다.

이후 서수연은 급히 레스토랑에 도착했다. 그러나 레스토랑은 코로나 19 때문에 손님이 없어 텅 빈 모습.

서수연은 "요즘 레스토랑이 힘들다. 예전 같으면 손님이 좀 찬다. 이제는 거리 두기도 해야 되고 해서 비어있다"라고 말했다. 더군다나 손님이 없어도 관리는 계속해서 해야 한다고. 서수연은 "오빠나 매니저가 없을 땐 제가 나간다"고 설명을 덧붙였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조선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