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1-28 19:2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정글의 법칙' 갓세븐 유겸, 상남자와 막내 오가는 매력

기사입력 2019.02.08 11:44 / 기사수정 2019.02.08 11:45


[엑스포츠뉴스 김지현 인턴기자] '정글의 법칙' 갓세븐(GOT7) 유겸이 상남자 면모를 뽐냈다.

8일 방송되는 SBS '정글의 법칙 in 북마리아나'(이하 '정글의 법칙')에서 유겸은 하드캐리 정글 생존기를 펼친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멤버들은 이연복 셰프의 생선탕수를 맛본 뒤 밤 사냥에 돌입했다. 이태곤과 한보름, 갓세븐 유겸은 생존지 앞 바닷가로 물고기 사냥에 나섰다. 이태곤은 낚시의 왕답게 물고기를 발견하는 족족 작살로 명중시켰다.

반면 유겸은 도구를 쓰지 않고 맨손으로 물고기 사냥에 도전했다. 유겸은 재빠르게 도망 다니는 물고기들을 구석으로 몰며 맨손으로 척척 잡아내 맨손 사냥의 달인으로 등극했다. 뿐만 아니라 한보름에게도 사냥 기회를 주기 위해 물고기를 한곳으로 몰아줬고 그가 사냥에 성공할 수 있도록 도왔다.

한편 유겸의 상남자 매력은 다음날 과일 탐사에서도 빛났다. 이틀 만에 소금기 없는 민물을 발견한 유겸은 거침없이 상의를 벗어 던지고 물속에 몸을 내던져 정글에서의 첫 샤워를 즐겼다. 이를 본 김윤상 아나운서는 "역시 아이돌이라서 그런지 몸매가 훈훈하다"며 눈을 떼지 못했다.

그러나 정글 상남자로 거듭난 유겸은 탐사 중 발견한 작은 거미에 기겁하며 한없이 작아지는 반전 모습까지 보였다.

'정글의 법칙 in 북마리아나'는 8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