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23 23:2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몬스터' 강지환, 성유리 사랑했던 과거 알았다

기사입력 2016.08.22 22:24 / 기사수정 2016.08.22 22:24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강지환이 성유리와 사랑했던 과거를 알았다.

22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몬스터' 40회에서는 강기탄(강지환 분)이 오수연(성유리)과의 과거를 알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기탄은 중국에 있는 옥채령(이엘)을 찾아가서 오수연에 대해 말해 달라고 했다. 옥채령은 갑자기 오수연에 대해 궁금해진 이유를 물었다.

강기탄은 "그 여자만 생각하면 가슴이 아파. 뭔지 모르겠는데 슬프고 아련하고 그립고 심장이 욱신거려서 미칠 거 같아"라고 오수연을 향한 복잡한 심정을 털어놨다.

옥채령은 강기탄에게 오수연과는 어릴 때부터 알던 사이였고 살인누명을 썼을 때 오수연이 누명을 벗기려고 고생한 얘기를 해줬다. 당시 오수연은 강기탄을 구하려다가 변일재(정보석) 손에 동생을 잃기까지 했다.

옥채령은 강기탄과 오수연이 서로 사랑하는 관계였다는 것도 밝혔다. 강기탄은 "수연이도 날 사랑했다고?"라고 물었다. 옥채령은 "내가 질투날 정도였다"고 했다. 오수연과의 과거를 알게 된 강기탄은 눈시울을 붉혔다.

enter@xportsnews.com/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