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1-17 00:5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종합] '한끼줍쇼' 고아라X닉쿤, 얼굴 천재 특집… 한 끼 도전 '성공'

기사입력 2018.08.22 23:56




[엑스포츠뉴스 김의정 기자] '한끼줍쇼' 고아라, 닉쿤이 한 끼 도전에 성공했다.

22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서는 배우 고아라, 그룹 2PM 닉쿤이 안양시 관양동에서의 한 끼 도전에 나섰다.

이날 방송에서 고아라와 닉쿤은 경기도 안양시의 어느 한 미술학원에서 등장했다. 두 사람은 "얼굴 천재 특집으로 섭외됐다"고 밝히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고아라는 "고등학교 때 인기가 많아서 창문 1, 2층이 다 깨진 적이 있다"고 자랑했다. 이에 규동형제는 "역시 얼굴 천재"라며 놀라워했다.

고아라는 "데뷔작 '반올림'을 안양에서 촬영했다"고 인연을 밝혔다. 또 "'반올림'에 같이 출연했던 오연서랑 '미스 함무라비'에 함께 출연했던 류덕환도 안양 출신이다. 학교 동기들도 안양 출신이 많아서 꼭 오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강호동은 고아라에게 "소속사 선배 이정재, 정우성, 하정우는 조언을 많이 해주냐"고 물었다. 이에 고아라는 "좋은 이야기도 많이 해주시고 작품 관련해서도, 모니터링도 해주신다. 하정우는 개그를 많이 하신다. 개그 담당이다. 소통이 되게 잘 된다. 분위기가 좋다"고 밝히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후 네 사람은 강호동, 고아라 팀과 이경규, 닉쿤 팀으로 나눠 한 끼 도전을 시작했다. 첫 띵동을 누른 고아라는 연결음만 듣고 실패를 했다. 이어 닉쿤도 인터폰이 연결되지 않아 실패를 했고, 이후에도 누르는 족족 인터폰이 꺼지는 상황이 발생했다.

고아라는 마침내 주민과 대화를 나눴다. 주민은 고아라에게 "기다려보시라"고 답한 뒤, 현관으로 내려왔다. 고아라, 강호동은 당황하는 주민에게 "있으면 있는 대로 없으면 없는 대로 괜찮다. 준비를 같이 하면 된다"고 설득했고, 이에 주민은 한 끼를 수락했다.

닉쿤, 이경규 팀도 몇 번의 실패 끝에 한 끼 도전에 성공했다. 주민은 "다른 데는 섭외가 안 되냐. 섭외를 하고 오시는 건가 했다"고 말했다. 이에 이경규는 당황하며 "그런 거 아니다"라고 답했다. 주민은 가족과의 상의 끝에 한 끼 요청을 수락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