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1-24 15:3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써니, 넉살 '삼촌 나 싱글 하나만' 발언에 선 긋기…"활동은 매니저 통해" (온앤오프)

기사입력 2020.11.22 00:12 / 기사수정 2020.11.22 01:27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소녀시대 써니가 삼촌인 이수만 SM 회장과 일에 대해 직접 소통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21일 방송된 tvN '온앤오프'에서는 소녀시대 써니와 씨야 출신 배우 남규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써니는 유일하게 솔로 앨범이 없는 멤버가 자신이라고 밝히며 노래와 앨범에 대한 고민을 털어놨다. 

이에 넉살이 "삼촌, 나 싱글 하나만 (내줘)"라고 하자, 써니는 "매니저 통해서 한 다리 걸러서 이야기하는 편이다. 차라리 우리 팀을 통해서 (공식적으로) 이야기 하겠다"고 선을 그었다.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