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0-28 17:2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완벽한 김대리' 차홍, 39년 된 동네 미용실 접수 "박물관 같아"

기사입력 2018.05.30 09:28 / 기사수정 2018.05.30 12:01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헤어디자이너 차홍이 동네 미용실 접수에 나섰다.

29일 방송된 '잠시휴-완벽한 김대리'에서는 헤어디자이너 차홍이 39년째 운영중인 오류동 미용실 원장의 빈자리를 대신했다.

'완벽한 김대리'는 신청자 대신 일해 줄 사람을 찾아 현장에 투입시키는 프로그램으로 방송인 이휘재와 허경환이 진행을 맡고 있다.

이날 김대리를 요청한 신청자의 사연은 새로운 스타일을 배울 수 있게 가게를 하루 맡아달라는 것이었고, 이를 접수한 이휘재와 허경환은 사전 약속없이 헤어디자이너 차홍을 찾아갔다.

갑작스러운 부탁을 받은 차홍은 스케줄까지 정리하며 미용실로 달려가는 배려심을 보였고, 신청자에게 “미용실 운영에 방해되지 않게 잘 일 해보겠다”는 각오도 전했다.

하지만 구석구석을 살펴보던 차홍은 미용실만큼이나 오래된 불고데기와 미용도구들을 보며 당혹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미용박물관이다”고 부를 만큼 모든 장비들은 수작업용 도구였고, 그마저도 수리가 필요한 상태였다. 하지만 실력파 헤어디아지이너답게 손님들이 원하는 스타일을 연출해 신의 손임을 입증했다.

또 특유의 친절함과 싹싹함으로 가게를 찾은 동네 아주머니들의 마음을 사로잡았고, 단골손님에게는 할인까지 해주는 센스까지 보였다.

결국 미용실은 오류동의 핫플레이스로 떠오르며 김대리 미션은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신청자도 차홍의 헤어샵에서 최신 트렌드 기술을 무사히 배울 수 있었다.

'완벽한 김대리'는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잠시휴'에서 볼 수 있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코미디TV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