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6-26 21:5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라스' 김지우 "남편 레이먼킴, 내 前남친 TV 나오면 한숨"

기사입력 2018.01.03 23:51 / 기사수정 2018.01.03 23:52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배우 김지우가 공개연애의 후폭풍을 이야기했다.

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나 오늘 집에 안 갈래' 특집으로 이윤지, 정시아, 김지우, 정주리가 출연했다.

이날 김지우는 "남편 레이먼킴이 내 전남친이 TV에 나오면 한숨을 쉰다"고 말했다. 김지우는 "워낙 어릴 때부터 연예인 생활을 하고 공개열애를 했었다"며 "김지우만 쳐도 연관검색어가 나와서 미치겠다"고 속상함을 토로했다.

또 김지우는 "그러다 남편이 만났던 사람이 미스코리아 출신이었다는 것을 알게 됐다"며 "혼자 죽을 수 없다"고 말했다.

이에 MC 김국진을 비롯해 출연진들은 폭풍 검색을 하면서 "오늘 또 연관검색어가 검색 될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M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