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27 23:4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해피투게더' 박준규, 무리수개그 "소변으로 이름쓰는 친구 있어"

기사입력 2013.10.10 23:56 / 기사수정 2013.10.11 00:01



[엑스포츠뉴스=임수연 기자] 배우 박준규가 무리수 개그로 웃음을 선사했다.

박준규는 10일 방송된 KBS 예능 '해피투게더'에 출연해 허경환이 소변 내기를 한 적이 있었다라고 밝히자 "내 친구 중에는 소변을 정말 잘 보는 친구가 있었다"라고 자랑했다.

이날 박준규는 "그 친구가 소변을 얼마나 잘 보는지 소변으로 이름을 쓸 수 있다고 하더라. 그것도 한문으로 썼다"라고 거침없이 말을 내뱉었다.

뿐만 아니라 박준규는 그 모습을 손으로 직접 재연해 모자이크 처리를 받기도 했다. 

이에 유재석과 게스트들은 "에이~ 그건 말이 안된다"라고 야유를 보냈고, 박준규는 계속해서 "그 친구의 소변이 육교 천장까지 닿았다"라는 무리수 개그를 해 웃음을 선사했다. 

대중문화부 enter@xportsnews.com

[사진 = 박준규  ⓒ K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