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4-15 05: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자유주제

'임신 고백' 아유미, 콘서트 예정…"위험한 선택"

기사입력 2020.12.15 16:00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비혼'으로 둘째아이를 임신 중인 일본 톱가수 하마사키 아유미가 연말 콘서트를 예정하고 있어 우려의 시선이 쏟아지고 있다.

스포니치아넥스는 15일 하마사키 아유미가 오는 24일 팬클럽 한정 크리스마스 라이브 콘서트를 개최하고 연말 카운트다운 라이브까지 예정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하마사키 아유미의 팬클럽 공식 사이트에는 "많은 대화를 거듭한 결과, 같은 공간에서 전해지는 숨소리와 공기의 진동 등을 정확하게 공유하고 싶다는 아유미의 강한 마음으로부터"라는 글이 게재된 것으로 보아, 콘서트 강행이 하마사키 아유미의 의지였음이 엿보인다고도 덧붙였다.

하마사키 아유미는 42번째 생일인 지난 10월 2일, 둘째 아이를 임신했다고 밝힌 바 있다. 당시 안정기에 들어섰다면 연말은 임신 7, 8개월이기에 몸의 변화는 당연히 드러날 것이며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에 대한 위험도 있다.

스포니치아넥스는 하마사키 아유미의 콘서트 강행 의지를 "매우 위험 높은 선택"이라고 이야기하면서도 소속사 에이벡스가 지난달 수 백억원대의 영업 적자를 냈고, 직원 100명 희망퇴직에 본사 사옥 매각도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져서 공연을 쉽게 포기할 수 있지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하마사키 아유미는 일본 역대 음반 총 판매량 4위이자 솔로가수 1위의 기록을 보유하고 있는 톱가수. 지난 2012년 외국인 남편과 결혼 후 1년만에 이혼을 발표했으며 2013년 12월 미국인 의대생과 약혼했으나 2016년 결별했다.

지난해 11월 결혼하지 않은 상태에서 첫 아들을 출산했으며, 올해 둘째 아이의 임신 소식을 전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에이벡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