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21 15:0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죽어도 좋아' 강지환, 김사희 구하고 용서 빌었다

기사입력 2018.12.20 22:28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강지환이 김사희를 구했다.

20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죽어도 좋아' 27회에서는 백진상(강지환 분)이 김현정(김사희)을 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백진상은 타임루프를 통해 11월로 돌아가며 이루다(백진희)가 살아나자 안도했다.

백진상은 사라졌던 타임루프가 다시 생긴 것이 김현정 때문이라는 생각을 하던 중 김현정의 화재사고를 떠올렸다.

백진상은 김현정의 집으로 달려갔다. 이미 불이 난 상태였다. 백진상은 김현정을 구하기 위해 집안으로 뛰어들어가 김현정을 업고 바깥으로 나왔다.

김현정은 백진상의 도움으로 무사할 수 있었다. 백진상은 의식을 회복한 김현정에게 무릎을 꿇었다.

백진상은 김현정에게 "이 말 꼭 하고 싶었다. 미안해. 그리고 고마워. 너한테 상처줬는데도 넌 내게 기회를 줬어. 다시 새롭게 살아 보라고. 네가 아니었으면 난 그냥 나만 생각하는 사람으로 살았을 거야"라고 진심으로 용서를 빌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