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4 07:14
연예

제국의 아이들, 아시아판 '나가수' 한국 대표 가수로 출전

기사입력 2012.08.21 16:21



[엑스포츠뉴스=김유진 기자] 그룹 제국의아이들이 새 싱글앨범 '피닉스' 발매와 함께 아시아판 '나가수'라고 불리는 중국의 서바이벌 프로그램 '성동야저우'에 한국 가수 대표로 출전한다.

제국의아이들은 오는 9월 5일과 6일 양일간 중국 상해 동방위성TV에서 진행하는 중국의 서바이벌 프로그램 '성동야저우(聲動亞洲)'에 한국 대표 가수로 출전해 아시아의 유명 가수들과 함께 '아시아의 정상' 자리를 놓고 경합을 벌인다.

'목소리로 아시아를 울리다'라는 의미를 가진 서바이벌 프로그램인 '성동야저우'는 한국, 중국, 일본, 말레이시아, 싱가폴, 태국 등 아시아의 여러 국가에서 이미 음반을 낸 가수들의 경합으로, MBC '나는가수다'의 아시아판으로 불리기도 했다.

제국의아이들의 출전 소식에 앞서, 신화의 이민우가 한국 대표 심사위원으로 선발되며 화제를 모으기도 했던 '성동야저우'는 9월 5일 방송되는 첫 번째 예선을 시작으로 한 차례의 예선과 결승을 더 진행한 후, 최종으로 우승한 한 팀에게는 상금과 함께 중국 내 단독 콘서트의 기회를 제공한다.

이에 제국의아이들의 리드 보컬이자 맏형 케빈은 "국내에서 꾸준히 활동한 결과 이렇게 좋은 기회가 주어진 것 같다. 아시아의 여러 국가가 출전하는 것인 만큼, 더욱 철저하게 준비해서 한국 대표로 출전하게 된 것에 부끄럽지 않은 결과를 만들겠다"며 당찬 각오를 전했다.

한편 제국의아이들은 21일 공식 팬사이트를 통해 새 앨범 '피닉스'의 재킷 사진을 공개하며 활동의 시작을 알렸다.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사진 = 스타제국 제공]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