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9 14:09
연예

현아, 던에게 청혼까지 받았는데 결별…과거 발언 재조명

기사입력 2022.11.30 19:54 / 기사수정 2022.12.01 08:46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가수 현아가 던과의 결별을 발표했다.

30일 현아는 "헤어졌어요. 앞으로 좋은 친구이자 동료로 남기로 했어요. 항상 응원해주시고 예쁘게 봐 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하며 직접 결별 소식을 알렸다.



지난 2016년 만남을 시작해 2018년부터 공개 열애를 이어 온 현아와 던은 6년 만에 연인에서 동료로 돌아가게 됐다.

이들은 당당히 공개 연애의 행보를 이어온 후 '현아&던'이라는 이름으로 무대에 서는 등 각종 방송은 물론 공식석상에서 다정한 연인의 모습을 보여주며 주목받아왔다.



싸이가 수장으로 있는 소속사 피네이션에서 함께 활동을 한 후 최근에는 전속계약 만료로 나란히 회사를 나오며 다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앞서 던은 방송을 통해 현아와의 결혼 계획을 밝히기도 한 바 있다.

던은 지난 7월 MBC 예능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공개 열애 중인 현아에게 반지를 주고 싶어 프러포즈 반지를 직접 제작해 선물했던 풀스토리를 공개하기도 했다.

당시 던은 "결혼 날짜는 잡았냐"는 MC들의 물음에 "아직 안 잡았다. 항상 결혼해야겠다는 마음이 서로 있다. 하고 싶으면 다음 주라도 하는 성격이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현아는 던에 이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최근 던에게 프러포즈를 받았는데 결혼을 안 하고 싶다. 챙길 것이 2배다"라며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 던과의 스킨십이 귀찮다고 털어놓으며 "평소에는 스킨십을 잘 안 해준다. 무대 위에서만 해주는 편이다. 제가 너무 귀찮아한다. (던이) 뽀뽀를 너무 많이 해서, 뽀뽀 귀신이다. 백 번 이상 한다"고 말하기도 했다.

두 사람의 결별 소식을 접한 누리꾼 등 많은 이들도 안타까운 반응을 보내고 있다.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현아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