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19 10:20
게임

리산 극복한 '쇼메이커' 허수 "T1·젠지전 패배로 많이 부족함을 느껴" [LCK]

기사입력 2022.07.01 21:30



(엑스포츠뉴스 최지영기자) '쇼메이커' 허수가 T1과 젠지전 패배로 부족함을 느꼈다고 털어놨다. 

1일 서울 종로 롤파크에서는 '2022 LCK 서머' 1라운드 KT 대 담원 기아의 맞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담원 기아는 연패를 잊게 하는 올라온 경기력을 선보이며 KT를 2대0으로 격파했다. 믿음직한 상체였다. '쇼메이커' 허수는 리산드라를 적극 기용하며 이니시를 담당했다.

그는 경기 후 진행된 라이엇 공식 방송 인터뷰에서 "오늘까지 지면 많이 위기라고 생각했다. 다행이 이겨서 기분 좋다"며 승리 소감을 전했다. 

2연패를 돌이키며 "젠지, T1에게 지면서 많이 부족함을 느꼈다. 자세히 말하지는 못하지만 많은 이야기를 나눴다"고 털어놨다.

1세트 리산드라를 픽한 허수. 아지르 상대로 리산드라를 꺼낸 픽 배경에 "리산드라가 라인전은 약하지만 그만큼 팀원들에게는 좋은 챔피언이다. 구도 같은 걸 잡아주려고 했다"고 밝혔다.

허수는 LCK 기준 3년만에 리산드라를 꺼냈다. 이에 "내가 생각했을 때 리산드라를 잘 못한다고 생각했다. 연습을 많이 했는데 극복한 것 같아 기쁘다"고 설명했다.

리산드라의 템트리도 돋보였다. 그는 부여왕 리산드라에 대해 "만년서리도 너프되고 부여왕이 코르키의 폭딜을 한 턴 막아주기 위해 선택했다"고 귀뜸했다. 

담원 기아는 다음 경기에서 농심과 맞붙는다. 그는 "잘 준비해서 좋은 경기력 보여줄 수 있도록 열심히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아울러 그는 팬들에게 "오늘 날씨가 엄청 더웠다. 그럼에도 많이 와줘서 감사하고 앞으로도 좋은 경기력 보여드릴테니 많이 와달라"고 고마움을 전달했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