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7 18:27
스포츠

키움 이정후 '발가락 부상에도 정상적인 훈련 소화, 지명타자로 출전!' [엑's 영상스케치]

기사입력 2022.05.20 16:41 / 기사수정 2022.05.23 17:08




 

(엑스포츠뉴스 고척, 김한준 기자) 20일 오후 서울시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 발가락 부상을 당했던 이정후가 타격 훈련을 소화하는 모습을 영상으로 담았다.

지난 17일 창원 원정을 떠난 이정후는 호텔에서 웨이트 트레이닝을 하다가 발등에 아령을 떨어뜨렸다. 검진 결과 골절이 발견되지 않았지만, 발가락에 부기가 있는 상황이라 선발 라인업에서 빠져 대타로 출전했었다. 이정후는 금일 한화전 3번 지명타자로 출전한다.



김한준 기자 kowel@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