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1-19 08: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진주 "박미경 강력 추천에 '사랑의 콜센타' 출연 결심"...산신애, 드레스 자랑 (사콜)

기사입력 2021.07.22 22:35


(엑스포츠뉴스 노수린 기자) 진주가 '사랑의 콜센타' 출연 계기를 밝혔다.

22일 방송된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에는 신신애, 현영, 진주, 왁스, 제아, 퀸와사비가 출연했다.

진주는 "박미경 씨한테 전화가 와서 '사콜 나가라. 거기 너무 좋다'고 강력 추천하더라"라고 '사랑의 콜센타'에 출연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붐은 "기억이 난다. 박미경 씨도 신나게 놀다 가셨다"고 말했다.

제아는 "엄마가 '왜 안 불러 주는 거냐. 니가 영향력이 없나 보다'고 하더라. 굉장히 아싸 된 기분이었다"라고 고백했다. 붐은 "아싸라는 단어를 오래간만에 듣는다"고 말했고, 제아는 "이것도 구식이냐. 구식이라는 말도 구식인 거냐"고 당황했다.

빨간 드레스로 시선을 사로잡은 신신애는 "매운 맛이다. 캡사이신이다 해서, 빨간 박혜경 드레스를 맞춰 입고 왔다"며 자리에서 일어나 의상을 자랑했다. 화려한 드레스는 시상식을 떠올리게 만들 정도였다.

사진=TV조선 방송화면


노수린 기자 srnnoh@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