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0-25 10:4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송강·오승훈·이유진 팬미팅 30초 매진…"티켓 불법 판매 강경 대응"

기사입력 2017.06.20 14:08


[엑스포츠뉴스 이아영 기자] 배우 송강, 오승훈, 이유진의 생애 첫 팬미팅 ‘신인학개론’이 전석 매진됐다.

송강, 오승훈, 이유진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송강, 오승훈, 이유진이 출연하는 공연 ‘신인학개론:夏‘의 예매가 시작한 지 30초 만에 전석 매진됐다”고 20일 밝혔다. ‘신인학개론: 夏’은 나무엑터스의 신인 배우 송강, 오승훈, 이유진을 팬들이 더 친밀하고 가깝게 알아가고, 이들의 끼와 매력을 선보이기 위해 마련된 팬미팅 겸 공연이다.

나무엑터스 관계자는 “나무엑터스 세 명의 신예들에게 뜨거운 관심을 보내주셔서 감사 드린다. 전석 매진이 되면서 티켓 불법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 공연 당일, 티켓 수령 및 입장에 본인 확인 절차를 엄격하게 진행할 것이며, 불법 판매 좌석 발견 시 바로 티켓을 취소 하고 있다. 강경하게 대응하겠다“고 전했다.

송강, 오승훈, 이유진은 모두 비주얼과 연기, 끼까지 모두 갖춘 인재들로 일찍이 연예 관계자들 사이에는 입소문이 나 있던 배우들이다. 최근에는 각각 활동이 활발해지면서 인지도가 높아지고 대중들에게도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송강, 오승훈, 이유진의 ‘신인학개론:夏’은 오는 7월 8일 일지아트홀에서 오후 2시 공연될 예정이다.

lyy@xportsnews.com / 사진 = 나무엑터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