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1-19 08: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박진영 vs 싸이, 중2 송시현 천재성에 '스카우트 전쟁' (라우드)

기사입력 2021.06.12 21:49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박진영과 싸이가 중2 소년 송시현의 천재성에 스카우트 전쟁을 벌였다.

12일 방송된 SBS '라우드'에서는 박진영과 싸이가 중2 소년 송시현을 스카우트하려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박진영과 싸이는 송시현의 실력무대를 앞두고 어마어마한 장비가 세팅되자 반신반의했다. 박진영은 오히려 저렇게 했는데 별로일 수도 있다고 했다.

송시현은 자신이 모든 것을 직접 만들었다는 자작곡 '미르'를 선보였다. 송시현은 초반에 긴장하는가 싶었지만 시간이 흐를수록 자기 페이스를 찾으며 화려한 쇼맨십도 보여줬다.

박진영과 싸이는 동시에 버튼을 누르더니 3단계까지 그대로 달려왔다. 박진영이 간발의 차로 먼저 송시현을 스카우트 할 수 있게 됐다. 박진영은 "랩 파트 불안했는데 랩 끝나고 마음 편안해졌는지 피아노를 칠 때 박자가 정말 좋아서 확신을 얻고 나왔다"고 평했다.

싸이는 박진영이 평소 천재를 안 좋아하고 수재를 좋아한다고 했던 얘기를 언급하면서 천재성을 보인 송시현을 선택한 것을 지적했다. 싸이는 송시현을 두고 "진짜 대단한 아티스트다"라고 말하며 연신 아쉬워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