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13 00:5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크리미널마인드' 임수향, 이선빈 위협했지만 이준기에 체포 당했다

기사입력 2017.08.16 23:27



[엑스포츠뉴스 임수연 기자] '크리미널마인드' 이준기가 임수향을 체포했다.

16일 방송된 tvN '크리미널마인드' 6회에서는 송유경(임수향 분)이 연쇄살인사건의 배후로 드러났다.

이날 NCI를 빠져나온 송유경은 곧장 피해자가 숨어 있는 곳으로 찾아가 "차라리 죽여 달라"라고 말하는 피해자를 향해 "그래. 끝내 주겠다"라고 읊조렸다.

이어 피해자 권유진을 데리고 현장을 빠져 나가는 송유경을 발견한 유민영(이선빈)과 이한(고윤)은 곧장 송유경의 차를 뒤쫓았고, 유민영은 송유경의 차를 가로막았다.

퇴로가 막히자 송유경은 차에서 권유진을 끌고 나와 그녀의 목에 칼을 겨누었다. 그러자 유민영은 "남은 삶을 포기하기에는 그동안 너무 힘들지 않았느냐. 여기서 끝내면 지금보다 분명 나을 거다"라고 그녀를 설득하려 했지만, 송유경은 "니들이 뭘 아느냐. 내가 어떻게 살았는지. 내가 얼마나 고통 스러웠는지"라고 유민영을 향해 칼을 휘둘렀다.

유민영이 송유경의 칼에 팔을 베인 후 쓰러지자 이한은 발포를 준비했다. 그리고 때마침 달려온 김현준은 송유경을 제압 후 현장에서 그녀를 체포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tvN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