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23 00:4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쌈 마이웨이' 김지원, 황보라 결혼식 사회자로 나섰다

기사입력 2017.05.23 22:31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쌈, 마이웨이' 김지원이 결혼식 사회자로 나섰다.

23일 방송된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 2회에서는 결혼식에 간 최애라(김지원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대학동창 찬숙(황보라)의 결혼식에 참석한 최애라. 피로연이 시작됐지만, 사회자는 오지 않았다. 사회자인 신디 정은 교포출신 홍콩 아나운서로, 찬숙이 과시용으로 부른 사람이었다. 하지만 비행기가 딜레이되어 못 오는 상황.

그 시각 최애라는 대학동창들에게 모욕을 당하고 있었다. 최애라는 듣다 못해 "배려인 거야. 맥이는 거야. 남자 없고, 유학 못 가고, 돈 얼마 못 벌면 불우이웃이니? 내가 내 인생 괜찮다는데, 니들이 왜 내 인생을 우습게 봐. 진짜 웃기게"라고 일갈했다.

최애라가 집에 가려던 그때, 찬숙이 신디 정이 되어달라며 사회를 부탁했다. 최애라는 거절했지만, 찬숙의 간절한 부탁과 드레스, 마이크에 결국 무대에 올랐다. 마이크를 잡는 순간 세상은 최애라의 것이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2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