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1-18 00:3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가인 "성경 속 '하와' 재해석, 가장 어려운 콘셉트"

기사입력 2015.03.09 11:13




[엑스포츠뉴스=정지원 기자]가인이 하와 캐릭터 재해석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음을 밝혔다.

가인은 3월 9일 서울 영등포 CGV에서 진행된 컴백 앨범 '하와' 관련 음악감상회에서 "하와 캐릭터는 굉장히 어려운 콘셉트였다"고 입을 열었다.

가인은 "내가 무교이다보니 성경 속 '하와' 콘셉트가 어려웠다. 앨범 작업임에도 불구하고 굉장히 공부를 해야 했다. 어려운 콘셉트였다"고 말했다. 함께 등장한 작사가 김이나는 "가인은 항상 스태프를 괴롭히는 스타일이다. 하와라고 했을 때 '뱀'을 표현하는 것에 대해 많이 꽂혔었다"고 말했다.

가인은 "하와는 굉장히 드라마틱한 내용을 담고 있다. 연구 아닌 연구를 하다보니 '뱀'이라는 캐릭터가 안무적인 부분에서 표현하기 쉬울 것 같았다. 굉장히 사악하지만, 또 좀 더 돋보이는 캐릭터라고 생각했다"며 "뱀이라는 동물을 표현하기 위해 바닥에서 기어다니는 춤도 많이 춘다. 그런 부분을 잘 표현하려고 노력을 많이 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가인은 오는 12일 1년 만에 네 번째 솔로 미니앨범 '하와'를 발매한다. 순수한 하와가 뱀의 유혹을 받고 선악과를 깨문 뒤 유혹적으로 변하는 모습을 담은 이번 앨범은 조영철이 총괄 프로듀서를, 작곡가 이민수가 코 프로듀서를, 작사가 김이나가 리릭 프로듀서로 참여했다.

특히 이번 앨범에는 도끼, 박재범, 매드클라운 등 힙합 뮤지션들이 피처링 및 작사 작업에 참여해 가인과 호흡을 맞췄다. 또 가인 소속사 에이팝과 윤종신이 이끄는 미스틱89가 합병한 이후 첫 발매되는 앨범인만큼 두 레이블의 시너지도 주목된다.

정지원 기자 jeewonjeong@xportsnews.com


[사진 = 가인 ⓒ 미스틱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